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주요활동
실기과
실기과는 한국무용, 현대무용, 발레의 세 전공으로 나뉘어 있으며, 주 30시간이 넘는 전공과 부전공 선택 등의 다양하고 강도 높은 실기수업을 하고 있다. 또한 매 학기 세계무대에서 활동중인 안무가, 무용가를 초빙하여 세계흐름에 발맞춘 교육 컨텐츠 개발에 힘쓰며, 방학중에는 세계 유수 컴패니의 예술감독과 무용가들의 마스터 클래스를 열어 재능과 실력 면에서 준비된 학생들이 곧바로 세계무대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2000년 프랑스 리옹 콘서바토리를 시작으로 뉴욕 주립대(SUNY) 퍼체이스칼리지 등과 교류협정을 맺고 본격적인 교류를 해오고 있으며 미서부, 뉴욕, 파리, 스톡홀름 등에서 매년 해외공연을 통해 K-Arts의 위상을 확인하였다.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졸업생들은 발레의 경우 네덜란드 국립발레단,모나코 국립발레단, 미국 ABT발레단, 영국 국립무용단, 한국 국립발레단, 유니버설 발레단에서 주역과 솔리스트로 활동중이다. 현대무용 졸업생의 경우 미국 엘빈 에일리 무용단, 시드레이크 무용단, 영국 아크람칸 무용단, 호피시 무용단, 독일 콘스타자 마르크스, 미샤 프루커, 프랑스 엠마뉘엘 갓 무용단에서 활동하며, 한국무용 졸업생의 경우 국립무용단, 시립무용단, 각 도립 무용단, 국립국악원 등에서 주역 무용수로 활약하고 있고, 이탈리아 에미오 그레코, 스위스 로잔느 컴퍼니 린가 무용단에서도 활동 중이다. 십여 년 간 우리의 능력과 힘을 확인시킨 바, 앞으로 무용계의 새로운 역할과 발전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과 체제 변화에 힘쓰고 있다.
창작과
무용원 창작과는 국내의 유일한 춤 안무자를 육성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무용작품의 부재가 현주소인만큼 실험적인 작업을 통해서 완성도 있는 작품과 안무가를 양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교과과정(커리큘럼)은 체계적이고 집중적인 창작실습, 창작워크샵, 안무실습 등을 중심으로 현장성과 전문성을 가진 외국인초빙교수와 객원교수를 영입하여 팀티칭방식으로 수업을 효율적으로 이끌어 간다. 그 결과물로서 실험작품을 통해 검증한다. 졸업생들은 전국창작무용콩쿠르 금상, 미국 트리샤브라운 무용단, 벨기에무용단,벨기에 피핑탐 무용단에서 활동 중이다. 또한 크고 작은 무대에서 젊은 안무자들로 주목받고 있으며 오페라나 연극무대에서도 안무능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실험작업과 발전적 방향을 모색하고 더욱 집중적이며 비중 있는 수업과정을 통해 뛰어난 안무자를 배출하고자 한다.
이론과
이론과는 민족무용, 무용미학, 무용과학 등의 각 분야에서 춤에 대한 균형 잡힌 안목을 견지하기 위해 각 분야 국내외의 학자들을 초청하여 무용연구의 새로운 흐름을 파악하고 학술적 발전을 도모하는 국제 심포지엄을 10차례 개최하였고, 또한 매년 발간하는 논문집도 재학생이 중심이 된다. 이론과에서는 매학기 진행되는 민족무용수업을 다듬어 학기말에 크누아홀에서 공연한다. 이 수업은 아시아의 무용교수를 초청하여 민족무용이 가지는 여러 가지 미학적, 형태적 특징을 배우고 타원 학생들이 참여하여 타원과의 교류를 이끌어 내고있다.
전화기무용원 행정실 : 02-746-9342
TOP